Home
home
🏝️

Danny

직함
Operation Leader

Q. Danny에 대해 자유롭게 표현해 주세요

“하면 된다”

제게 큰 영향을 주셨던 선생님을 만난 뒤로부터 ‘하면 된다'라는 가치관을 갖게 되었어요. 이 때 마음에 새긴 생각처럼 행동하기 위해 지금도 노력하고 있고, ‘행하는 사람이 결국 이긴다'란 생각으로 꿈에 다가가고 있어요!
최근 유튜브를 통해 오늘의 집의 이승재 대표님께서 ‘오늘의 집이 대한민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버티컬 서비스’라고 말씀하신 영상을 보게 되었는데요, 개인적으로 굉장히 인상깊어 이때 대한민국 피트니스 버티컬을 생각하면 바로 ‘플랜핏'을 떠올릴 수 있는 회사로 만들겠다는 꿈을 다시 한 번 다짐하게 되었답니다
아울러 대니라는 사람의 성격을 얘기해보면 ‘잔잔함'인 것 같아요. 큰 감정기복과 동요가 없는 잔잔한 사람이죠. 이로 인해 기대만큼 반응이 크지 않아 서운해 하실 수도 있지만, 이 때 대니라는 사람에 대해서 한 번만 더 생각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Q. 플랜핏에서 하는 일을 상세하게 설명해 주세요

“멀티태스킹”

크게 운영과 마케팅 업무를 맡고 있어요. 운영 업무에 있어서는 ‘우리 크루원들 각자가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자'란 생각으로, 마케팅 업무에 있어서는 ‘플랜핏을 널리 알려 더 많은 신규 사용자를 데려온다’란 목적으로 두 업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범주가 큰 두 일에 책임을 지고 있다보니 집중이 분산될 수도 있는데요, 운영 업무는 재무, 세무, 노무, 법무, 행정들의 업무들을 실무적으로 해결하면서 조금씩 더 탁월한 방식을 찾아가고 있어요. 그리고 운영은 빈틈에서오는 리스크가 크기 때문에 꼼꼼하게 업무를 진행하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마케팅의 경우 우리에게 가장 적합한 방식과 채널을 찾아 퍼포먼스, 인플루언서 마케팅 등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앞으로는 플랜핏만의 특유의 색깔을 찾아내어 아이덴티티를 드러내고 싶습니다!

Q. 플랜핏에서 가장 성취 또는 성장했다고 느꼈던 경험을 들려주세요

“성취로부터 성장까지”

성취감의 순간은 회사가 성장하는 모습에서 찾아왔어요. 작년 스미스가 합류할 때 쯤이었는데요, 마케팅을 하지 않았는데도 매일, 매주 사용자가 늘어나는 모습을 보면서 정말 신나고 재미나게 일을 하게 되었던 때였어요. 회사가 성장하는 모습을 보니 자연스럽게 성취감도 느끼게 되었고, 원동력이 되었죠
회사의 성장을 일하다보니 자연스럽게 성장도 찾아왔는데요 소통과 업무 처리 능력, 이 두 가지가 가장 크게 성장했다고 생각해요. 팀원들이 한 명씩 늘어나고 일하는 방식과 문화를 갖춰나가면서 하나의 팀으로써 다른 사람들과 어떻게 소통해야 하는지 배울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앞에서 말했듯이 마케팅과 운영, 두 가지의 업무를 하고 있다보니까, 큰 컨텍스트 코스트에 따라 업무를 관리하고 처리하는 능력이 성장하게 되었다고 느껴요!

Q. 플랜핏에서 가장 재밌던 경험은 무엇인가요

“성취에서 오는 재미”

먼저, 재미라고 하면 일상에서 오는 소소한 행복들과 재미들이 가장 먼저 떠올라요. 같이 모여서 소소한 커피내기를 해도 우리만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서 너무 재밌거든요!! 일할 때도 진심, 소소한 내기할 때도 진심인 이 모습들을 보고있자면 자연스럽게 모든 순간들이 재밌게 다가오더라고요
그 중에서도 가장 재밌던 경험을 하나 뽑자면 작년에 큼지막한 지원사업들에 선정된 때를 말하고 싶어요. 성취에서 느낀 재미이자 행복감이었는데요, 처음으로 큰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는 것에 매료된 순간이었죠!
아, 그리고! 경험해보고 싶은 재미를 하나 말씀드리자면.... 헬스장에서 저희 어플 쓰는 사람보면 정말 재밌을 것 같아요!!! 정말로 바라고 있는 일 중에 하나이기도 하고요!

Q. 플랜핏팀의 가장 큰 매력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할 땐 하고 놀땐 노는 사람들의 정석”

일할 때는 정말 집중해서 고민하고 더 좋은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서는 노력하면서 순간순간마다 재미들을 담아낼 줄 아는 이 팀원들이 플랜핏팀의 가장 큰 매력이라고 생각해요! 그리고 이 모습은 곧 성과로 이어지게 돼죠. 저는 지금 이 팀원들과 함께 일하고 회의하는게 즐겁고, 같이 생활하는게 즐겁고, 같이 놀고 지내는게 진심으로 즐겁답니다

Q. 플랜핏과 함께 이루고 싶은 목표는 무엇인가요

“피트니스계의 대명사”

플랜핏을 우리나라 피트니스 버티컬 1등을 만들어 그에 맞는 성취감과 인정을 얻고 싶어요. 플랜핏을 하면서 피트니스란 도메인이 너무 매력적이라고 느끼게 되었고, 그렇다보니 매료된 이 분야에서 1등하고 싶다는 생각이 더욱 강하게 들었어요.
사람들의 입에서 ‘역시 운동하면 플랜핏 써야지'하는 피트니스계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하여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 내고 싶어요. 운동에 관심있는 누구든지 플랜핏을 써야만 한다는 인정을 이끌어내기 위해 끝까지 노력할 것입니다!!

Q. 앞으로 어떤 동료가 플랜핏에 함께하길 기대하나요

“노력과 의지로 무장한 책임감있는 사람”

나와 같은 사람, 우리와 비슷한 사람들이 들어왔으면 좋겠어요. 책임감 있고, 유쾌하고, 성장에 목말라 있는 사람이요! 자기가 맡고 있는 역할과 업무를 탁월하게 수행하기 위해 그리고 100% 이상의 퍼포먼스를 내기 위해 시간 쏟고 이뤄갈 수 있는 사람은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생각해요. 이정도면 됐지하고 타협하는 사람이 아닌 끊임없이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는 그런 사람이요. 스마트함의 피지컬도 있겠지만 이를 넘어서는 노력과 의지가 있는 사람이 가장 함께하고 싶은 사람입니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

앞으로도 이 인터뷰가 지속되어 빨리 천 번째 인터뷰를 할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습니다!!
p.s. 스미스에게 하고 싶은 말
면도하셨나요?...ㅋㅋ